오산여성새일센터 ‘집단상담프로그램’ 운영

정진태기자 | 입력 : 2021-02-22
    집단상담프로그램 운영

[뉴스줌=정진태기자] 오산시는 오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에서 경력단절 여성을 대상으로 ‘집단상담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집단상담프로그램’은 결혼과 임신, 출산, 육아 등으로 경력단절 된 여성들에게 취업에 대한 자신감을 심어주고 구직능력을 향상시켜 진로설정과 장·단기 경력을 설계해주는 취업지원 교육과정이다.

교육은 오는 24일부터 12월 8일까지 오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 4층 프로그램실에서 총 20차수로 연중 상시 운영하며 기본과정(5일, 20시간) 4차, 심화과정(2일, 12시간) 16차로 구성했다.

기본과정의 주제는 △나의 삶과 일(취업동기) △변화하는 세상(직업정보)△나의 특성 재발견 △성공 경단여성 △새 출발, 나의 직업 등이다.

심화과정은 과거 경력을 바탕으로 재취업하기를 원하는 지원자 대상으로 회차당 3일간 진행되며 △취업 희망분야 살펴보기 △재취업 걸림돌 알아보기 △재취업 걸림돌 해결방안 찾기 순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프로그램 참여자들은 교육비 전액 무료, 수료증 발급, 수료 후 취업알선 및 사후관리, 실업급여수급자 구직활동 2회 인정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각 회차당 기본 10명, 심화 10명으로 선착순 방문 접수를 우선으로 하고 있으며, 취업을 희망하는 여성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교육 접수 방법 및 자세한 사항은 오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031-8024-9865~6)로 문의하면 된다.

최선호 일자리정책과장은 “취업을 희망하는 여성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여성의 취업경쟁력과 구직능력 향상 등 고용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ulti eng japan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