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6일wed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국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유승민/서초동집회.대통령이 선동
등록날짜 [ 2019년10월08일 ]


2019년10월7일 유승민 바른미래당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 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을 겨냥해 "서초동의 소위 '조국수호 집회'를 긍정하고, 더 나아가 조국 일가의 불법 부정과 비리, 반칙과 위선을 비호하는 홍위병들의 집회를 대통령이 나서서 선동한 것"이라며 "국론분열이 아니라고 하면서 대통령이 국론분열에 앞장서고 있다"고 비판했다.

유 대표는 7일 저녁 페이스북에 "누구보다 국민통합에 앞장서야 할 대통령은 '이를 국론분열이라 생각하지 않는다. 직접민주주의 행위로서 긍정적인 측면도 있다고 본다'고 했다. 서초동 광장의 파시즘이 민주주의를 위협하고 헌법가치를 파괴하고 있다"며 이같이 적었다. 

유 대표는 "'폭정'의 저자 티머시 스나이더는 '탈진실은 파시즘의 전 단계'라고 했다"면서 "조국(장관)을 파면하고 조국 일가를 법대로 처리하면 끝날 일을, 대통령은 '밀리면 죽는다'는 생각으로 진실을 외면하고 국민 편가르기에 앞장서고 있다. 지도자이기를 포기하지 않고서야 할 수 없는 말"이라고 비판했다. 유 대표는 "'저를 지지하지 않았던 국민 한 분 한 분도 저의 국민이고 우리의 국민으로 섬기겠다'고 약속했던 취임식 때의 문재인 대통령은 어디로 사라졌나. 국민통합은 포기했나"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이 두 개의 광장으로 쪼개져 있다"며 "경제와 안보는 폭풍 속으로 치닫고 있는데 광장의 갈등과 대립은 가슴 아픈 분열"이라고 말했다. [국회/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언주/文대통령,역대최악의 대통령될것 (2019-10-08 19:11:41)
나경원/검찰개혁 동요 메들리에 분노 (2019-10-06 18:54:00)
포천시/디자인클러스터 조성을위한 투자...
양주시/2020년 생활임금 확정 시간당 9,570...
안산화폐‘다온’ 경기도와함께 게릴라...
文대통령/삼성디스플레이 협약식 참석
인천대교(주)/장학기금 2000만원 전달
고양시/원당~서대문 M버스 이달18일 운행...
경기도/청년기본소득 3분기 신청률 83.38%...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