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2일sun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국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당/수원.인천.성남 릴레이 집회
등록날짜 [ 2019년09월12일 ]


2019년9월11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이날 경기도 수원역에서 열린 ‘살리자 대한민국! 문재인 정권 순회 규탄’에서 “(조국 장관은) 잘난 척, 바른 척, 정의로운 척, 공정한 척을 얼마나 많이 했나. 공정과 정의가 자기의 가치라 했는데 자녀 키운 것을 봐라. 온갖 편법, 불법을 다 이용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이) 왜 조 장관을 임명했나. 국민을 무시하기 때문”이라며 “국민 뜻을 저버리고 있다. 국민을 이기는 정부는 없다”고 했다.
 
한국당은 전날 서울에 이어 추석 연휴를 앞둔 이날 인천 부평 문화의 거리, 수원역, 성남 야탑역 등 수도권에서 릴레이 집회를 가졌다. 앞서 황 대표는 부평 문화의 거리에서 “조국은 범법자다. 조국 부인이 기소됐다. 범죄했다는 것 아닌가. 조카는 외국에 도피해 있다. 가족 사기단 아닌가”라고 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당 원내대표·중진의원 회의에서 “국회가 ‘조국 게이트’에 대해 더 이상 한가할 때가 아니다”며 “국정조사와 특검을 바로 해야 한다. 하지 않으면 국회의 직무유기”라고 말했다.

특히 10일 조 장관 임명 후 첫 대통령 주재 국무회의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에서 열린 데 대해 “청문회 내내 조국을 아프게 했던 혐의와 논란의 기관에서 첫 국무회의를 연 문재인 대통령, 정말 제정신이라 볼 수 있을까”라며 “청와대와 여당이 증거 인멸, 수사 방해, 검찰 죽이기에 나선 것”이라고 했다. KIST는 조 장관 딸에게 허위 인턴증명서를 발급했다는 논란이 인 기관이다.
 
한국당은 이날 김오수 법무부 차관이 대검 고위 간부에게 윤석열 검찰총장을 배제한 특별수사팀 구성을 제안했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크게 반발했다. 나 원내대표부터 “얼마나 비양심적이고 악독한 정권이면 이렇게 노골적으로 뻔뻔하게 ‘조국 봐주기’ 수사단을 만들자고 하나. 문재인 정권이 공포정치의 칼을 빼들었다”고 주장했다. 
  한국당은 야권 연대로 해임건의안, 국정조사, 특검법안을 추진하겠다는 입장이다. 다만 해임건의안 표결 정족수 확보에는 민주평화당과 대안정치연대의 협력이 필수적인데, 이들이 반대 의사를 보여 난항이 예상된다. [국회/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당/조국.규탄 국민보고대회 (2019-09-16 04:59:50)
민주당/귀성 인사 (2019-09-12 07:21:52)
안양시/인생2막,일&활동을위한 새로운출...
정하영/김포시장.경제자유구역은 환황해...
의왕시/청소년 진로박람회
일본/백색국가 제외 오늘시행
고양시/부동산거래 거짓신고자 43명’에 ...
하남시/2019년 2기분 재산세 792억원 부과
용인시/정기분 재산세 45만건 2292억원 부...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