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9일sat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환경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환경부/야영장,오수처리실태 특별점검
등록날짜 [ 2019년07월22일 ]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여름 휴가철을 대비해 722일부터 96까지 전국 야영장의 오수처리 실태를 지자체를 통해 특별 점검한다고 밝혔다.

점검 대상은 관광진흥법에 야영장업으로 등록된 약 2,300곳 중 개인하수처리시설(오수처리시설, 정화조) 설치 대상인 곳이다. 야영장업으로 등록되지 않은 야영장(청소년 야영장 등)은 사전점검을 유도한 후 야영 집중 시기에 현장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야영장의 오수 무단 배출 여부와 개인하수처리시설(오수처리시설, 정화조)의 적정한 운영·관리 여부 등에 중점을 두고 실시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개인하수처리시설 설치·신고(오수 무단배출 확인) 방류수 수질기준 방류수수질 자가 측정(1~2) 기술관리인 선임 개인하수처리시설 내부청소(1~2) 등 관련 법규 준수 여부다.

환경부는 이번 특별점검이 마무리되는 9월에 지자체의 야영장 오수처리실태 분석하고, 개선명령 등을 거쳐 야영장의 적절한 오수처리를 유도할 계획이다.

한편, 환경부는 지난해 개인하수처리시설 설치 대상 1,364(전체 야영장 2,341) 중 개인하수처리시설을 설치하지 않았거나 오수를 무단으로 방류한 야영장 6곳을 고발한 바 있다.

또한, 방류수 수질 기준을 초과한 147, 설치신고 없이 오수처리시설을 운영한 14곳 등 하수도법을 위반한 160곳의 야영장에 개인하수처리시설 개선명령, 과태료 부과 등을 조치했다.

환경부는 이번 야영장 특별점검으로 여름 휴가철 국민의 공공위생 향상과 공공수역 방류수 수질 관리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복규 환경부 생활하수과장은 여름철 야영장의 오수, 쓰레기 등 위생관리가 매우 중요하다라면서, “야영장에서 발생되는 오수가 적정하게 처리되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하겠다라고 말했다.   [기동/정진태기자]

정덕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반기문/미세먼지해결'기후환경1차회의' (2019-07-23 03:43:54)
다나스/한반도 강타,제주에 187.7㎜(일강수량) 폭우 (2019-07-20 01:57:01)
한은/기준금리1.25%로↓
오산시/취업사각 지원‘청년맞춤제작소 i...
포천시/디자인클러스터 조성을위한 투자...
양주시/2020년 생활임금 확정 시간당 9,570...
안산화폐‘다온’ 경기도와함께 게릴라...
文대통령/삼성디스플레이 협약식 참석
인천대교(주)/장학기금 2000만원 전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