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7월16일tue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국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심상정/정의당.당대표 당선
등록날짜 [ 2019년07월14일 ]


심상정 신임 정의당 대표


2019년7월13일 정의당의 내년 총선을 이끌 신임 당대표에 3선의 심상정 의원이 선출됐다. 심 신임 대표는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5기 정의당 대표단 선출 보고대회' 결과 83.58%의 득표율로 양경규 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부위원장을 제치고 당대표 자리에 올랐다. 심 대표가 당권을 접수한 것은 2015년 7월 당대표 당선 이후 4년 만이다. 심 대표는 이정미 전임 대표에 이어 향후 2년간 당을 이끌며 내년 총선 승리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심 대표는 이날 당대표 수락 연설에서 "오늘의 선거 결과는 심상정의 승리가 아니라 당의 승리를 책임지라는 5만 당원의 준엄한 명령"이라며 "내년 총선 승리를 딛고 당당하게 진보집권을 향해 나갈 것"이라고 취임 일성을 밝혔다. 이어 "이제 정의당은 정의당의 길을 갈 것"이라며 "한국 정치의 시계를 거꾸로 돌리는 자유한국당을 역사의 뒤안길로 퇴출시키고, 집권 포만감에 빠져 뒷걸음치는 민주당과 개혁 경쟁을 넘어 집권 경쟁을 시작할 것"이라고 다짐했다.심 대표는 특히 "내년 총선에서 비례 정당의 한계를 넘어서겠다"며 지역구 배출을 통한 승리를 천명했다. 

그는 "저 심상정, 총선에서 비례의석 1~2석 더 얻기 위해 대표된 것이 아니다"라며 "지역구 후보들의 출마와 당선을 위해 당의 모든 역량을 투입하겠다. 명실상부한 대중적 진보 정당으로 당을 확장하고 혁신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와 함께 "정의당을 유능한 경제 정당으로 탈바꿈시키겠다"며 "불평등의 근원인 자산 격차와 소득 격차를 개선할 과감한 정책을 입안하고 추진하겠다"고 했다.

심 대표는 "정의당은 이 땅의 고통받는 국민들의 삶을 지킬 민생의 최종 책임자가 될 것"이라며 "이제 국민 앞으로 당당히 나아가자. 정의당의 이름으로 세상을 바꾸자. 심상정이 온몸 바쳐 앞장 서겠다"고 역설했다. 신임 부대표로는 박예휘, 김종민, 임한솔 등 3명이 선출됐다. 이번 선거 결과는 지난 8일부터 이날까지 당원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투표를 취합한 것이다. 앞서 정의당은 8~11일 온라인 투표, 12일 현장 투표에 이어 이날 자동응답시스템(ARS) 투표를 실시했다. [국회/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희상/국회.조경근로자 격려방문 (2019-07-14 06:31:41)
국회/어린이국회 전국 어린이의원 142명참여 (2019-07-13 05:40:53)
연천군/2019 정기분 재산세 23억 부과
양주시/7월 재산세 정기분 212억원 부과
용인시/청년 창업가에 홍보 수단 지원한...
최저임금/2.87% 인상
광주시/사회적경제협회,이웃돕기 현물기...
광명시/결혼이민자 다문화 프리마켓 열어
서철모/화성시장 - 코스타리카 초청 방문,...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