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19일thu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최종환/파주시장.나방 사체·알집 제거 등 직접 방제 나서
등록날짜 [ 2019년07월13일 ]
최종환 시장 방제 장면


최종환 파주시장이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법원읍과 파주읍에서 이장단협의회, 상가번영회 등 200여명의 주민들과 함께 매미나방 방제 활동에 나섰다. 파주시는 지난 5월 16일부터 10월 15일까지 산림병해충 예찰방제단 6개조 22명을 편성해 산림과 주택지, 학교 등 관내 125곳 131ha를 방제하며 송충이와 미국선녀벌레 등 일반 병충해 방제를 추진하고 있다.

최근 건조한 기온으로 급증한 매미나방이 산림에서 도심 속 가로등과 상가 간판 등에 불빛을 찾아 주택과 상가 안으로 집단 출몰해 산란을 시작하면서 주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이에 파주시는 생활권 내 발생지역에 산림병해충 예찰방제단과 방역차량 등을 이용해 긴급방제를 실시했다.

특히 나방으로 인한 피해의 심각성을 인식한 최종환 시장은 주민들과 함께 직접 방제에 나서 나방사체와 알집 제거를 실시했다. 파주시는 도로변 가로등과 상가 등에 서식하는 나방과 알집을 제거해 추가적인 확산을 방지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돌발적으로 출몰하는 매미나방의 성충과 알집제거 등 산림병해충의 신속하고 집중적인 방제를 통해 쾌적한 주거환경과 튼튼한 산림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매미나방은 연 1회 발생해 나무줄기에서 알로 월동한다. 유충은 3~4월부터 부화해 6월까지 잎을 갉아 먹으며 일반적으로 6월 초부터 7월 초에 번데기를 거쳐 8월까지 성충이 된 후 1주일 살다가 300여개의 알을 낳고 죽는다. [파주/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하남시/어르신 건강한 여름나기 물품지원 (2019-07-13 05:22:38)
안성시/휴경지 경작사업 펼쳐 (2019-07-13 04:39:19)
의왕시/청소년 진로박람회
일본/백색국가 제외 오늘시행
고양시/부동산거래 거짓신고자 43명’에 ...
하남시/2019년 2기분 재산세 792억원 부과
용인시/정기분 재산세 45만건 2292억원 부...
수원시/2329만원이었던 지방세,55년만에 1...
아르헨티나/경제난심각 서민들 끼니걱정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