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6일wed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법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리베이트의혹/박선숙·김수민,무죄
등록날짜 [ 2019년07월10일 ]
박선숙.김수민.의원


2019년7월10일 국민의당 리베이트 의혹’ 사건에 연루돼 재판에 넘겨진 박선숙·김수민 바른미래당 의원이 대법원에서 무죄 확정 판결을 받았다. 이들은 판결 직후 “사필귀정을 확인했다”고 입장을 밝혔다. 대법원 1부(주심 박정화 대법관)는 이날 공직선거법·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박 의원과 김 의원의 상고심에서 무죄 판결을 확정했다.

박 의원 등은 20대 총선을 앞둔 2016년 김 의원이 대표로 있던 디자인 업체 브랜드호텔을 통해 당시 국민의당 선거홍보 태스크포스(TF)팀을 꾸린 뒤, 당이 지급해야 할 용역비 2억1000여만원을 인쇄업체와 TV광고 대행업체들이 내도록 한 혐의로 기소됐다.

박 의원은 판결 직후 입장문을 내고 “당시 선거관리위원회가 터무니없는 고발을 했다”며 “긴 사법절차가 끝났지만 저와 국민의당에 씌워진 오명은 치유되기 어려운 상처가 됐다”고 했다. 김 의원은 “1심과 2심에 이어 사필귀정의 진리를 새삼 확인했다”며 “결국 옳은 이치대로 가게 돼 있었음이 입증된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애초에 어떤 부정이나 비리도 없었으나 지난 정부의 무리한 ‘기획수사’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짐작하고 있었다”며 “심적 고통이 컸지만 정의에 대한 희망이 있었기에 버틸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기동/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유공자특혜의혹/보훈처장'무혐의' (2019-07-18 17:34:21)
드루킹2심/징역8년높혀 (2019-07-10 20:06:34)
포천시/디자인클러스터 조성을위한 투자...
양주시/2020년 생활임금 확정 시간당 9,570...
안산화폐‘다온’ 경기도와함께 게릴라...
文대통령/삼성디스플레이 협약식 참석
인천대교(주)/장학기금 2000만원 전달
고양시/원당~서대문 M버스 이달18일 운행...
경기도/청년기본소득 3분기 신청률 83.38%...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