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6일wed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검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민/박남춘,檢고발
등록날짜 [ 2019년06월26일 ]
박남춘 시장이 사과를 하고있다


2019년6월24일 검찰이 인천 '붉은 수돗물'(적수) 사태의 '부실 대응' 책임으로 고발된 박남춘 인천시장과 전 상수도사업본부장에 대해 경찰에 수사 지휘를 내렸다. 24일 인천지검에 따르면 이날 오후 인천서부경찰서로 박 시장과 전 시상수도사업본부장에 대한 수사를 진행하도록 지휘를 내렸다.검찰은 "붉은 수돗물 사태에 대한 '부실대응' 책임으로 주민과 주민단체로부터 박 시장과 전 시상수도사업본부장에 대한 고발장이 접수됐다"며 "피해 발생 지역을 관할하는 서부경찰서로 수사를 진행할 수 있도록 지휘를 했다"고 밝혔다.

박남춘 시장은 지난 21일 한 시민에 의해 직무유기 등 혐의로 검찰에 고발됐다. 전 시상수도사업본부장은 지난 20일 너나들이 검단·검암맘카페 대표와 피해지역 주민들에 의해 검찰에 고소됐다. 지난달 30일 발생한 적수사태에 대해 안일하게 대응, 주민들의 피해를 키웠다는 취지다. 검찰은 이들에 대한 고소 및 고발장을 접수해 검토한 후 경찰에 수사 지휘를 내렸다.

박 시장에 대한 고발은 이 시민 외에 청라 주민들의 인터넷 커뮤니티인 청라국제도시총연합회(이하 청라총연)도 준비 중이다.  배석희 청라총연 회장은 "박 시장은 이미 청라주민들에게서 신뢰를 잃었다"며 "이번주 내 검찰에 고발장을 접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피해 지역 주민들은 박 시장, 이재현 서구청장, 홍인성 중구청장 등에 대한 주민소환도 추진할 예정이다. 청라총연과 또 다른 적수 피해지역의 인터넷 커뮤니티인 영종국제도시총연합회는 주민소환을 확정짓고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윤호준 영종총연 회장은 "적수사태 피해가 심각한데도 박 시장과 일선 구청장들의 대응은 안이하기 짝이 없다"며 "현재 주민소환을 위한 절차를 진행 중"이라고 했다. [인천/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통령/윤석열검찰총장 임명 (2019-07-16 17:00:55)
문무일/검찰권행사 불공정사과 (2019-06-25 17:39:54)
포천시/디자인클러스터 조성을위한 투자...
양주시/2020년 생활임금 확정 시간당 9,570...
안산화폐‘다온’ 경기도와함께 게릴라...
文대통령/삼성디스플레이 협약식 참석
인천대교(주)/장학기금 2000만원 전달
고양시/원당~서대문 M버스 이달18일 운행...
경기도/청년기본소득 3분기 신청률 83.38%...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