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20일thu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상기/나홀로 브리핑
기자질문을 보이콧
등록날짜 [ 2019년06월12일 ]
2
텅빈 기자회견장에서 브리핑 자료를 낭독하는 박상기 법무부장관


019년6월12일 오후2시30분 박상기 법무부 장관의 검찰 과거사위원회(이하 과거사위) 관련 브리핑은 텅 빈 기자석 앞에서 진행됐다. 질의응답을 받지 않고 준비한 자료만 읽겠다는 박 장관의 일방적 결정에 출입기자단이 브리핑을 보이콧했기 때문이다.

박 장관은 정부과천청사에서 과거사위 진상조사 활동 종료에 대한 브리핑을 열었다. 2017년 12월 출범해 1년6개월간 활동한 과거사위 성과를 정리하는 자리였다. 문제는 법무부가 브리핑을 한 시간여 앞두고 박 장관의 질의응답이 없다고 출입기자단에 통보하면서 발생했다. 출입기자단은 브리핑을 거부했다. 법무부 대변인은 자신이 질의응답을 대신하겠다고 제안했지만 출입기자단은 이를 수용하지 않았다.

법무부는 박 장관의 질의응답 불가에 대해 “브리핑에 충분한 내용이 담겼고, 대변인을 통해 공식적으로 질의를 받고 응답하는 것이 부족하지 않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박 장관은 텅 빈 기자석 앞에서 홀로 브리핑 자료를 낭독했다.

장관이 질의응답을 거부한 이유는 과거사위 조사·심의 결과에 대해 조사 대상자들이 반발하는 상황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추측된다. 게다가 김학의 사건 등을 둘러싸고 부실수사라는 비판이 제기되고 내부적으로는 과거사위와 산하 진상조사단 간의 불협화음까지 터져나오면서 곤혹스러운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기동/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윤석열/검찰총장 후보 (2019-06-17 14:51:12)
김정은/이희호여사 조문(김여정통해) (2019-06-12 18:53:59)
의왕시/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10억원 확...
평택시/청년창업지원센터 개소
광명시/일자리박람회 개최.143명 채용
성남시/희망나눔바자회 성황리 개최
포천시,사회적경제 창업아카데미’ 현장...
성남시/청년 취업박람회 119명 채용
고양시/주민세 세액 전국 대부분이 1만 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