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21일fri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성시/규제만 있는 ‘수도권’, 더 이상 못참아
안성시, ‘수도권 제외’ 경기도에 건의
등록날짜 [ 2019년06월12일 ]
안성시청


안성시는 경기도가 수도권정비계획법상 비수도권으로 정부에 건의한 8개 시군에 안성시가 포함되지 않은 것과 관련해, 안성시도 포함해 줄 것을 건의하는 공문을 지난 5월 17일, 경기도에 보냈다고 밝혔다.

경기도가 정부에 건의한 비수도권에 해당 시군의 요건은 1.군사 접경 지역과 2.농산어촌지역 두 가지로 분류되어, 김포, 파주, 연천, 양주, 동두천, 포천, 양평, 가평 등 8개 시군만이 포함됐다.

이는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제도 개편방안에서 농산어촌 범위를 ‘군’으로만 한정했기 때문으로, 실제로 안성시의 농촌지역 비율은 96.8%이며, 이밖에도 여주시가 99.5%, 이천시가 97.7%에 이르지만 3개 시는 모두 군이 아니라는 이유로 이번 비수도권 지역 건의에서 제외됐다.안성시는 수도권에서 유일하게 철도가 없으며, 도내 31개 지자체 가운데 재정자립도 33.9%로 23위에 머무른다. 특히, 안성시는 수도권 규제 뿐 아니라, 40년 동안 발목을 잡고 있는 상수원 규제 및 산지 규제, 농지 규제 등의 중첩규제로 인해, 오랫동안 도시 발전이 정체되어 있는 상황이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안성시의 농업종사비율은 11.0%로 경기도에서 5번째로 높지만, 농산어촌지역의 기준이 ‘군’으로 한정되어 다시한번 규제로부터 벗어날 수 있는 기회조차 잃는다는 것은 안성시에 대한 분명한 차별이며 새로운 경기, 공정한 세상을 지향하는 도정의 핵심가치와도 어긋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이와 관련해, 유원형 안성시의원은 6월 7일 열렸던 제 181회 제 1차 본회의에서 자유 발언을 통해 지적한 바 있다.

의원은 안성시는 일죽면 전체 15개 리를 비롯해, 총 27개 리가 1984년 수도권정비계획법에 따라 자연보전권역으로 지정되며 30년 넘게 규제를 받고 있으며, 그 면적은 안성시 총면적의 20%인 110,37㎢에 이른다고 밝혔다. 자연보전권역은 산업단지 면적 6만㎡ 이하로 대기업 유치가 원천적으로 차단되며 산업단지 외 지역에서는 공장건축면적 1천㎡이하만 허가된다. 유 의원은 또 안성은 수도권이라는 미명하에 각종 규제로 역차별과 희생을 강요받아 왔다며, 안성을 수도권에서 제외시켜 주든가, 규제의 대폭 완화를 정부에 건의할 것을 요청했다. [안성/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용인시/서원재단서 장애인보장구 이동수리 차량 기탁 (2019-06-12 01:21:49)
의정부시/LKFC 유소년 축구클럽 우승상금 기탁 (2019-06-12 01:13:17)
수원시/스몰베팅 방식으로 일자리 정책도...
김포시/일산대교와 선풍기 전달식가져
의왕시/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10억원 확...
평택시/청년창업지원센터 개소
광명시/일자리박람회 개최.143명 채용
성남시/희망나눔바자회 성황리 개최
포천시,사회적경제 창업아카데미’ 현장...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