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20일thu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경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기도특사경/상수원에 가축분뇨·폐수 배출 업체적발
등록날짜 [ 2019년05월23일 ]
증거물


폐수


2019년5월23일 경기도특사경은 상수원에 가축분뇨·폐수 배출 54곳 적발 가축분뇨나 공장폐수를 정화처리 없이 그대로 하천이나 임야에 불법 배출한 업체들이 경기도 수사에 적발됐다.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지난달 15일부터 이달 19일까지 가축분뇨처리업체 등 220개소를 대상으로 수사를 실시한 결과 54개소를 형사입건 했다고 23일 밝혔다.

위반내용은 △가축분뇨 및 공장폐수 배출시설 무허가(미신고) 33개소 △가축분뇨를 퇴비화하지 않고 그대로 불법 배출한 7개소 △가축분뇨를 공공수역에 유출한 4개소 △공장폐수를 중간 배출관을 통해 불법 배출한 3개소 △가축분뇨를 희석 배출한 1개소 △운영기준 위반 등 6개소이다.특히 이번 수사에 적발된 54개소 중 18개소는 수도권 주민들의 상수원인 팔당호로 유입되는 지역에 있어 더욱 철저한 관리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시 소재C 농장은 한우 130여마리를 사육하면서 가축분뇨를 퇴비화하지 않고 인근 밭에 연간 약 405톤 정도를 불법 배출했다. 여주 소재 D농장은 가축분뇨 전부를 위탁해 처리해야 하는데도 비용을 아끼려고 농장 인근 임야에 구덩이를 파고 분뇨 일부를 불법 배출했다. 비가 오면 이 분뇨들은 수도권 주민들의 상수원인 팔당호로 흘러갔다.
여주지역 E 농장은 지난해 가축분뇨에 물을 섞어 희석 배출하다가 경기도 특사경에 적발돼 집행유예를 받았는데도 올해 같은 행위를 하다가 또다시 적발됐다. 이 농장은 적발된 후에도 불법행위를 계속해 인근 하천의 물고기가 집단 폐사하기도 했다.

포천 소재 석재공장인 B업체는 대리석 등 석재제품 생산 시 발생한 공장폐수를 폐수처리시설로 유입하지 않고 중간에 인근 하천으로 불법 배출하는 중간 배출관을 만들어 배출하다 덜미가 잡혔다.시흥지역 한 업체는 폐수처리시설 설치비용 약 1억원을 아끼기 위해 지난 3년간 약 7600톤의 폐수를 인근 하천으로 불법 배출하다가 적발됐다.

이병우 도 특별사법경찰단장은 “개인의 이익을 위해 불법적인 방법으로 가축분뇨나 공장폐수를 상수원 유입 지역에 배출한 업체들이 다수 적발됐다”며 “불법적이고 불공정한 방법으로 사익을 취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수사를 통해 엄중히 처벌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동/정덕영.정진태기자]
정덕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만안경찰서/스쿨존 내 교통안전 캠페인 (2019-05-24 05:35:32)
손석희/폭행·공갈혐의,檢송치 (2019-05-23 03:54:12)
의왕시/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10억원 확...
평택시/청년창업지원센터 개소
광명시/일자리박람회 개최.143명 채용
성남시/희망나눔바자회 성황리 개최
포천시,사회적경제 창업아카데미’ 현장...
성남시/청년 취업박람회 119명 채용
고양시/주민세 세액 전국 대부분이 1만 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