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1일sat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나보다 더 힘드세요?"실직남성,투신직전여성 설득구조
등록날짜 [ 2019년05월09일 ]




실직한 남성이 다리 아래로 투신하려는 여성에게 "나보다 더 힘드냐"고 설득해 극적으로 구조한 사실이 알려졌다.

9일 경북 구미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7시께 40대 여성 A씨가 구미시 공단동 남구미대교 철제 난간 위로 올라갔다.

제갈성국(40)·이미옥(37)씨 부부는 차를 타고 집으로 가던 중 검은색 옷차림의 A씨가 난간 위로 올라가는 것을 보고 곧바로 112상황실에 신고한 뒤 달려갔다.

이어 이미 난간을 넘어 철제 빔에 발을 디딘 채 손으로 난간 끝을 붙잡고 있던 A씨를 설득하기 시작했다.

제갈씨는 "최근 실직해 대리운전하고 있어요. 아내는 편의점 아르바이트를 해요. 이렇게 생계를 꾸려나가고 있는데 나보다 더 힘드시냐"고 했다.

이때 시민 방병덕(42·자영업)씨도 반대편 차선에서 달려와 A씨 구조에 동참했다.

제갈씨 부부와 방씨의 설득 3분여 만에 A씨는 마음을 돌려 이들의 손을 잡고 난간을 넘어와 구조됐다.

구미경찰서는 "(A씨가) 왜 극단적인 선택을 하려고 했는지 말하지 않아 동기는 파악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구미경찰서는 9일 소중한 생명을 구한 공로로 제갈씨 부부와 방씨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 1577-0199, 희망의 전화 ☎ 129, 생명의 전화 ☎ 1588-9191, 청소년 전화 ☎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기동/이영민기자]
이영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기국제보트쇼’ 9일 출항 (2019-05-10 00:56:29)
전국버스노조 압도적 파업찬성 (2019-05-09 18:23:32)
안양시/인생2막,일&활동을위한 새로운출...
정하영/김포시장.경제자유구역은 환황해...
의왕시/청소년 진로박람회
일본/백색국가 제외 오늘시행
고양시/부동산거래 거짓신고자 43명’에 ...
하남시/2019년 2기분 재산세 792억원 부과
용인시/정기분 재산세 45만건 2292억원 부...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