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16일sun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승원/광명시장.구로차량기지 광명이전 기자회견
등록날짜 [ 2019년04월16일 ]
박승원 시장 모두발언 장면


2019년4월15일 오후2시 박승원 광명시장은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에 대한 출입기자회견을 열고 구로차량기지가 구로구에서 광명시로 이전하게 된 배경부터 현재까지 추진상황과 문제점을 설명하면서 향후 계획까지 밝혔다. 광명시 박춘균 안전건설교통국장은 이날 자료 설명을 통해 2005년 수도권발전종합대책으로 시작된 구로차량기지 이전 과정에 대해 민선4기부터 민선7기인 현재까지 추진과정을 낱낱이 공개했다.

이 자료에 따르면 2005년에 시작된 구로차량기지 이전은 민선4기인 2007년 국토교통부가 타당성조사 및 기본계획 용역 착수를 시작하였으나 관련 지자체 반대 등으로 용역 중단과 재착수를 반복했다. 민선 5~6기인 2010년 10월부터 2011년 11월까지 국토부, 구로구 관계자 및 박영선 국회의원 등과 14차례 협의했고, 2011년 12월 28일 차량기지 지하화와 2개역 설치 의견을 제출했다. 민선7기 들어서 시는 국토부에 차량기지 관련해 5개역 및 친환경지하화 건설 요청하고 계획단계부터 광명시 참여를 요구했다. 국토부는 2018년 10월 기본계획 용역 중간보고회를 거쳐 3월 25일 주민설명회를 개최하려 하였으나 무산되었고 현재 4월 19일까지 주민 의견을 수렴 중이다.

박승원 시장은 이날 성명서를 통해 국토부가 일방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구로 차량기지 이전 사업의 중단을 요구했다. 2016년 국토부가 시행한 타당성 재조사에서 최소한의 경제성도 확보하지 못한 명분 없는 사업이라 지적하며 차량기지의 친환경 지하화 ,5개 역 신설, 서울역까지 운행 및 5분 간격으로 운행시간 조정, 진행단계에서 광명시와 시민의 참여 보장 등을 단호히 요구했다.

또한 구로차량기지 이전은 구로구민이 이제까지 고통받아온 분진, 소음 등 환경피해를 고스란히 우리 시에 떠넘기는 행위이며 이전부지 인근에는 광명, 시흥, 부천, 인천시에 식수를 제공하는 노온정수장이 있어 시민의 건강권을 위협하고 도덕산과 구름산을 연결하는 광명시의 산림 축을 갈라놔 도시의 허파를 훼손하는 행위임을 강조했다.
한편 광명시는 국토부의 일방적인 차량기지 이전 추진에 맞서 3월 29일 TF팀을 구성하고 이 사안을 대처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4월 시민 토론회를 계획 중에 있고 시민들의 의견을 모아 24일 국토부를 방문할 예정이다.

박승원 시장은 답변에서 “그 동안 시민의 의견을 들어보니 시민 대다수가 차량기지를 친환경지하화하고 5개역 설치를 원했다”며 “저의 생각도 시민들과 같고 시민의 입장이 최대한 관철되도록 노력하겠으며 국토부는 물론 중앙정부를 상대로 이 문제 해결을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밝혔다. [광명/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명시/세월호참사 5주기.시민안전 점검 및 각오다져 (2019-04-16 03:19:52)
김포시/야생조류생태공원 조망마루 지붕설치 공사 완료 (2019-04-16 03:09:24)
포천시,사회적경제 창업아카데미’ 현장...
성남시/청년 취업박람회 119명 채용
고양시/주민세 세액 전국 대부분이 1만 원...
광명시/청년스타트업이 들려주는 생생한 ...
하남시/하남여성 구인·구직 매칭데이
고양시/투자유치위원회 개최
실업자수/114만명,역대최고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