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1일tue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LPG차량/일반인.구매가능
등록날짜 [ 2019년03월14일 ]
LPG차랼 주유장면


2019년3월13일 LPG차량 규제 완화 법안(액화석유가스의 안전관리 및 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면서 누구나 LPG차량을 살 수 있게 됐다. 국회는 이날 본회의를 열고 미세먼지 대책 법안인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 개정안 ▲LPG 안전관리 및 사업법 개정안 ▲학교보건법 개정안 ▲실내공기질 관리법 개정안 ▲대기환경보전법 개정안 ▲대기관리 권역의 대기환경 개선에 관한 특별법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 ▲항만지역 등 대기질 개선에 관한 특별법안 등 8건을 의결했다.

이같은 법안은 휘발유와 경유차에 비해 미세먼지를 적게 배출하는 LPG 차량의 사용량을 늘리기 위한 미세먼지 대책 중 하나다. 앞서 산업부는 LPG 연료 수급에 차질을 우려하며 관련 규제 폐지에 회의적이었다. 그러나 미세먼지에 대한 국민 여론이 점점 심화되면서, 지난 2017년 정부는 LPG차량 사용제한을 단계적으로 완화했다.
아울러 LPG 수급 상황이 개선된 점도 이유였다. 산업부는 2020~2040년까지 전세계 공급 평균 잉여량은 약 540만 톤인 반면사용제한 전면 완화로 연료소비량 증가분은 2030년 기준 최소 41만 톤, 최대 117만2000 톤에 불과하다고 분석했다. 이에 따라 안정적인 수급이 가능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LPG 차는 특히 연료 가격이 휘발유·경유보다 눈에 띄게 저렴하다. 오피넷에 따르면 11일 현재 ℓ당 휘발유 전국평균 가격은 1357원, 경유는 1257원이다. 반면 LPG는 797원이다. 더불어 이번 법안은 사회재난의 정의에 '미세먼지'를 포함시켰다. 이날 국회에서 사회재난에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를 명시적으로 규정하는 법안을 의결하면서다. 
이에 따라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를 줄이기 위한 재난사태 선포, 피해조사 및 복구계획 수립, 특별재난지역 선포 등을 할 수 있게 해, 국가 등이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를 최소할 수 있는 방안이 늘게된 셈이다.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본 법안은 국무회의 의결을 거친다. 국회에서 의결된 법률안은 정부에 이송돼 15일 이내에 대통령이 공포하게 돼 있으며 공포 즉시 시행된다. 이에 따라 늦어도 다음달 실시될 전망이다. [국회/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양시/청년일자리사업 현장면접의 날 (2019-03-16 05:41:35)
의정부시/5060 신중년 취업지원사업 참여자 모집 (2019-03-14 04:50:24)
하남시/지역화폐 하머니,판매처 확대 “...
고양시/푸른고양 나눔장터 성황리 개최
광명시/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참여자 28...
군포시/지역 중소기업 中시장 진출 촉진
정장선/평택시장,기업체 현장 방문
하남시/지역화폐 하머니,지역경제 살릴77...
용인시/청년인턴 대상 관내 공기업 탐방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