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3월25일mon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하영/김포시장.5호선연장 강조
한강신도시총연합회 임원진 간담회…김포현안 진솔한 대화
등록날짜 [ 2019년03월03일 ]

간담회


정하영 김포시장이 건설폐기장과 차량기지 김포 이전을 조건으로 하는 서울지하철 5호선 김포 연장은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강조하고 재확인했다. 민선7기 출범 이후 시민과의 소통을 중요 화두로 삼고 있는 정하영 시장은 28일 오후 김포한강신도시총연합회 임원진과 간담회를 갖고 신도시 주민의 주요 현안에 대해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간담회에는 정하영 시장을 비롯 교통, 환경, 경제, 행정, 교육 관련 김포시 국과장과 한강신도시총연합회 김천기 회장을 포함 임원진이 참석했다. 장기동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간담회에서 정하영 시장은 서울지하철 5호선 김포연장과 관련 건설폐기장과 차량기지는 환경위해시설이다. 건폐장과 차량기지 이전은 서울시의 오랜 숙원사업이지만 5호선 연장을 위한 전제 조건으로 건폐장과 차량기지 김포이전에 대해 검토한 적도 그렇게 접근한 적도 없다. 5호선과 연동시키는 계획은 전혀 없다고 단언했다.

정 시장은 지난해 12월 사업비를 확보해 김포시 전체 철도망 구축에 관한 용역을 진행하고 있다. 5호선 연장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제성이 있느냐는 점으로 광역철도인 가칭 한강선 계획 등 경제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 시장은 또 인천지하철 2호선을 김포를 거쳐 고양까지 잇는 노선을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시키는 것을 추진하고 있다김포공항에서 양촌읍까지인 김포도시철도는 학운산업단지를 거쳐 강화까지 연장하고, 또 통일시대를 맞아 5호선은 김포를 지나 북한 개풍군까지 연결하는 계획을 수립해야 한다. 이러한 큰 그림을 그리는 것이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간담회에서 한강신도시총연합회 측은 일산대교 무료화 진행 계획 신도시 상가 주변 주차난 대책 여성 일자리 창출 계획 청소년수련관 등 신도시 기반시설 건립 계획 환경문제에 대한 방안 초등학교 과밀학급 해결 방안 김포시 분구 계획 등 10여 개 현안에 대해 질문했다.

일산대교 무료화 진행 계획에 대해 정 시장은 일산대교는 현재 일산대교주식회사가 관리 운영하고 있다. 무료통행을 위해서는 일산대교주식회사 측에 약 2천억 원 가량의 투자비를 반환해야 하기에 재정여건상 어려운 상황이라며 다만 차량통행이 점차 늘어나고 있어 내년부터는 경기도가 손실보전액을 지급하지 않아도 될 전망이어서 통행료를 낮추는 방안을 도에 건의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지난 2007년 개통된 일산대교는 일산대교주식회사가 오는 2038년까지 30년 동안 운영을 맡고 있다. 개통 당시 통행료는 승용차 기준 1000원이었지만 2010년과 2013년 두 차례 100원씩 인상돼 현재 통행료는 1200원이다. 김포시 내에 구()를 설치, 한강신도시구를 만들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정 시장은 지방자치법에 인구 50만 명 이상 대도시에는 자치구가 아닌 일반 행정구를 둘 수 있다고 명시돼 있지만 중앙에서는 구 신설보다는 대동(大洞)으로 가는 것이 기본 방침이라며 분구에 대한 논의나 계획은 아직까지는 없지만 모든 시민이 골고루 상생하는 방안을 찾아 필요할 경우 미리 준비하겠다고 답했다.

초등학교 과밀학급 문제에 대해 정 시장은 초등학교 과밀학급 문제는 곧 중학교로 이어질 것이다. 그러나 신도시 내에 중고교를 설립할 부지가 없어 증축하는 것을 고민하고 있다앞으로 아파트 대단지 신축을 인허가할 때 학교 설립을 전제조건으로 승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학운2산단에 준공 예정인 열병합발전소가 정작 김포시를 위한 시설이 아닌데다 발전소 가동 시 미세먼지 발생 등 환경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지적에 대해 청라에너지 등 컨소시엄 측이 산업통상자원부에 제출한 사업계획서에는 분명히 주 공급지역이 검단으로 되어 있지만 우리시에 제출한 실제운영계획에는 주 공급지역이 김포시라고 명시돼 있어 이 부분을 명확히 할 예정이라며 발전소가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예측, 평가하기 위해 환경영향평가를 진행 중에 있다. 주민설명회를 개최해 조사 결과를 공개하고 의견을 수렴하겠다고 약속했다.

간담회를 마무리하며 정하영 시장은 김포시 최대 현안인 환경문제는 행정의 힘만으로 해결하기는 어렵다. 시민과 함께 풀어내야 한다. 임기 동안 김포시 환경은 지금보다 더 악화시키지 않도록 하겠다한강신도시총연합회가 시민들의 주거와 문화, 복지 등 현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해 준 데 대해 감사하다. 앞으로도 서로 소통하고 대화하면서 부족한 부분을 채워 나가자고 당부했다. [김포/이홍식.정진태기자]

이홍식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파주장단콩축제/문화관광축제 선정 (2019-03-06 05:25:57)
광주시/남한산성문화제 경기관광대표축제로 인증 (2019-02-23 01:15:46)
광명시/나눔장터 운영
청년구직활동지원금 지급
김포시/중소기업인과의 간담회
화성시/HS하이테크'와 함께 건강한기업 만...
군포시/군포愛 (애) 머니 업무협약 체결
광명시/오스틴시,달라스시와 경제교류 협...
오산시/(주)티로보틱스.기업 애로사항 청...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