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21일wed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시/삼막마을 맛에 얘깃거리까지 함께
등록날짜 [ 2019년02월09일 ]
안양시 삼막마을 맛거리


맛집 즐비한 안양 삼막마을이 얘깃거리 풍부한 테마 관광명소로의 발돋움을 예고하고 있다. 안양시가 8일 만안구 석수1동 삼막마을 스토리텔링 용역 결과를 밝혔다.  시는 관광콘텐츠화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11월 삼막마을 스토리텔링 사업용역을 실시했으며, 이번 용역결과를 토대로 삼막마을 관광콘텐츠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삼막마을은 농림축산식품부 선정 최우수외식업지구에 2년 연속 이름을 올린 지역으로 맛집이 즐비한 안양의 외식업 명소로 통한다. 특히 전해져 내려오는 토속신앙과 문화재 그리고 삼성산과 관악산 자락, 삼성천 등이 어우러져 관광명소가 될 충분한 입지조건을 갖췄다는 평이다.

용역결과에서 보면 17건에 이르는 핵심스토리 및 스토리텔링 사업화 방안이 제시됐다. 핵심스토리로는 이 마을의 산신제인 ‘쌍신제’, 5백년 넘은 ‘할아버지·할머니나무’, 천년고찰 ‘삼막사’, 원효·의상·윤필 3대사가 수도했다고 해서 이름 붙여진 ‘삼성산’ 등을 지목했다.스토리텔링 사업으로는 ‘Love Tree 프러포즈 이벤트’, ‘삼귀자 소원성취 테마존’, ‘Wish 크리스마스 페스티벌’ 등의 축제이벤트를 꼽았다.

또 원효어록을 소재로 한 탐방로 개설, 삼막마을 캐릭터 개발 및 방문을 촉진할 웹드라마 제작, 삼막천 경관조성 등이 삼막마을의 상징성을 부여할 스토리텔링 사업으로서 가치가 있을 것으로 봤다.시는 용역결과를 반영한 구체적 사업계획을 수립해 오는 5월부터 삼막마을 관광명소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맛거리촌 삼막마을이 스토리텔링으로 한 단계 더 진화해 전국각지에서도 찾아오는 관광명소가 되고 지역경제에도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한때 안양의 오지였던 삼막마을은 약 14만㎡면적에 현재 60여개 음식업소가 마을을 형성하고 있고, 지난 2016년과 2017년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2년 연속 외식업지구에 선정된 바 있다. [안양/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장덕천/부천시장,시민초청 소통추진 (2019-02-09 04:56:20)
경기도/축산차량 거점소독시설 경유이행 당부 (2019-02-09 04:27:52)
안산시/중소기업 대상 일본수출규제 관련...
스타벅스/보온병,일본산
김포페이/4개월만에 발행액 100억 돌파
가평군/전통시장 살린다
안산시/추석 대비 상거래용 계량기 특별...
신동헌/광주시장,일본 수출규제 피해 기...
군포시/주민세 18억700만원 부과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