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2월18일mon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경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수원시/CCTV로 데이트폭력 여성 구해
안전부스 들어와 구조요청한 여성, 관제요원의 신속한 조치로 안전하게 보호
등록날짜 [ 2019년02월02일 ]
구조장면


수원시 ‘안전부스’와 도시안전통합센터 CCTV 통합관제상황실이 심야에 위기에 빠진 여성을 구조했다. 지난 1월 31일 새벽 2시경 팔달구 인계동 CGV 건물 근처에 설치된 안전부스에 한 여성이 뛰어 들어왔다. 계속해서 만남을 요구하는 남자에게 위협을 느끼고, 도망치다가 들어온 것이었다. 들어오자마자 비상벨을 누르고 다급한 목소리로 “도와달라”고 외쳤다.

구조요청은 비상벨을 통해 CCTV 통합관제상황실에 즉시 전달됐다. 상황실 관제요원은 곧바로 인계파출소에 출동을 요청하고, 안전부스에 설치된 CCTV 카메라로 여성을 지켜봤다. 관제요원은 경찰이 올 때까지 여성과 비상벨로 통화를 하며 “안전부스 문을 밖에서 열 수 없으니 안심하라”고 말했다. 잠시 후 경찰관이 도착해 여성을 안전하게 보호했다. 안전부스와 관제요원의 발 빠른 대처가 없었다면 여성이 폭력을 당할 수도 있었던 급박한 상황이었다.

안전부스는 위기에 빠진 시민이 들어가 자신을 보호할 수 있는 장소다. 비상벨을 누르면 문이 잠기고, 도시통합안전센터 관제요원과 연결된다. 부스 안에는 CCTV 카메라가 설치돼 있다. 영통동·매탄동·매교동·세류동·인계동에 안전부스 6개가 설치돼 있다.도시안전통합센터 CCTV 통합관제상황실에서 근무하는 관제요원 49명은 수원시 곳곳에 설치된 CCTV 카메라 9693대를 24시간 감시하며 안전부스에서 도움을 요청하는 시민을 지원한다.수원시도시안전통합센터 관계자는 “관제 시스템을 더욱 효율적으로 운영해 모든 시민이 안심하고 살아갈 수 있는 ‘안전 도시 수원’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수원/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손석희/사실밝혀질것 (2019-02-17 06:56:21)
박정태/음주상태.뻐스기사에난동행패 (2019-01-19 05:28:09)
서울.은평구/일자리박람회 성료
광명시/한국폴리텍대학(융합기술교육원)...
장기실업자/19년만에 최다기록
자영업자대출/연체율'빨간불'
연천군/단호박 ‘지역수출 유망단지 집중...
안승남/구리시장.4차산업중심 “판교테크...
고용한파/또.공공일자리 카드꺼내는 정부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