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3월24일sun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주당/케어.철저히 수사
등록날짜 [ 2019년01월14일 ]
박소영 케어 대표


2019년1월14일 민주당이 유기견 안락사 논란에 휩싸인 박소연 대표와 동물권단체 케어를 철저히 수사하라고 사법당국에 촉구했다. 조승현 상근부대변인은 14일 논평을 통해 "케어는 유명 연예인들과 함께 개농장에서 도살 직전의 개를 구조하고 문재인 대통령에게도 유기견(토리)을 입양시킨 단체"라며 "그 홍보효과로 연간 후원금 20억원까지 받았지만 위선적인 행위로 인해 동물들에게 더 큰 고통을 안겼다"고 비판했다.

조 상근부대변인은 "카메라 앞에서는 학대받고 있는 동물을 열심히 구조하면서 뒤로는 '후원용 동물구조 이벤트'를 목적으로 개체수 조절을 위해 수백마리 개들의 생명을 빼앗았다는 사실에 국민들은 배신감을 넘어 절망감까지 느끼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 "공장식 반려동물 생산업계와 보신탕업계를 비판했던 케어의 위선이 드러나면서 선량한 활동가들의 명예가 더럽혀지고 동물보호단체 존립의 근간이 흔들리게 됐다"며 "사법당국은 케어에 대해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뿐 아니라 사기·횡령·배임 혐의까지 철저하게 수사해 달라"고 거듭 촉구했다.

앞서 박소연 케어 대표는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남양주 개농장과 투견장 등에서 구조한 250여마리 개들을 은밀하게 안락사 처리한 후 입양 보낸 것이 파문이 커지고 있다. 
이에 케어 직원들은 "우리도 몰랐다"며 박 대표의 사퇴를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하지만 박 대표가 당장 사퇴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지면서 케어 사태가 장기간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기동/정덕영.정진태기자]
정덕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민등록인구/5183만명 (2019-01-14 15:54:58)
文대통령/체육계.성폭력철저히 조사 (2019-01-14 15:13:21)
청년구직활동지원금 지급
김포시/중소기업인과의 간담회
화성시/HS하이테크'와 함께 건강한기업 만...
군포시/군포愛 (애) 머니 업무협약 체결
광명시/오스틴시,달라스시와 경제교류 협...
오산시/(주)티로보틱스.기업 애로사항 청...
안양시/베트남 시장개척단 파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