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7월21일sun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보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주시/보건소,감염균 카바페넴 내성 장내세균속종(CRE) 발생신고 후 안전한 후속조치
등록날짜 [ 2019년01월14일 ]
보건소


최근 여주 A병원에서 발생 신고된 카바페넴내성 장내세균속종(CRE)은 일상적으로 흔히 접할 수 있는 장내세균 중 카바페넴계열 항생제에 내성을 가진 변종균으로 주로 다량의 항생제를 장기간 집중적으로 사용하는 중증환자 및 장기간 입원환자에게 주로 발견되는 병원 내 감염균 이라고 여주시 보건소는 밝혔다. 지난 2018년 12월 여주시 소재 A병원의 발생 신고 된 9명은 장기간 지역요양기관에서 입소하다가 갑자기 상태가 악화된 고령자가 대부분이다. 병원과 보건소는 경기도 역학조사관과 함께 전파차단에 총력을 다하고 있으며, 선제적 대응으로 1월 8일 CRE 환자가 발생한 3층 병동 전체를 48시간동안 단기 폐쇄하고 환경소독 후 검사를 시행해 음성임을 확인했다.

여주시보건소는 항생제 내성균의 확산 방지를 위해 항생제 오남용 방지와, 적절한 항생제 사용방법을 지키고, 감염병 예방관리를 위한 손씻기와 개인위생 관리에 철저를 기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시 보건소는 카바페넴은 강력한 항균력을 가진 항생제로 주로 중증 세균감염치료에 사용되었으나 내성유전자를 가진 세균이 미국과 유럽에서 증가하기 시작해 국내에도 전파, 초기에는 일부 병원 등 특정지역에만 국한됐으나 최근 전국적으로 확산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이에 따라 CRE는 2010년 12월 지정감염병으로 지정돼 표본감시로 모니터링 했지만, 최근 부쩍 항생제 오·남용사례가 확산되면서 환자 수가 빠르게 증가함에 따라 지난 2017년 6월 제3군 감염병으로 전환, 전수감시 중이며 발생신고에 따라 집단발병이 의심되는 경우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 감염병 포탈통계에 따르면 지역별 신고 여건에 따라 차이가 있겠지만 CRE는 2017년 5천438건에서 2018년 전국에서 1만1천여 건으로 급격히 발생신고가 증가했고, 이 중 경기도는 1천8백여 건이 발생 신고 됐다. CRE 감염은 바이러스 질환과 달리 공기로 전파되지 않고 주로 접촉에 의해 전파되기 때문에 일상생활에서는 일반적인 감염예방수칙인 손 씻기를 철저히 하면 걱정할 필요가 없다. 세균이 검출되더라도 지역 내 일상적인 활동을 하고 있는 사람들에게는 질병을 일으키지 않는 단순 보균상태의 경우도 많다. 면역력이 떨어진 중증환자 또는 장기 입원한 고령환자 등 감염증을 나타내는 경우에 한해 콜리스틴 등 치료가능 항생제를 사용할 수 있다. 주로 병원내 감염의 경우는 접촉 주의 준수 및 환자 개인물품 사용 등으로 병원 내 확산방지는 가능하다. 제도적으로는 일반인들의 면회제한 준수와 불필요한 항생제 오남용 사례를 줄이는 등 지역에서의 적극적인 협조와 보건정책적인 시스템 마련이 필요하다. [여주/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포시/보건소,한방기공체조교실 개강 (2019-01-16 03:33:38)
파주시보건소/대사증후군 건강클리닉 운영 (2019-01-12 05:42:43)
경제성장률/2% 중반대도 무너진다.
예·적금 수신금리 기본금리1%대
한은/기준금리 0.25%p 하향
안양시/비산3동.안양도시공사,농 특산물 ...
광주시/금융똑똑 경제똑똑’ 금융교육 실...
연천군/2019 정기분 재산세 23억 부과
양주시/7월 재산세 정기분 212억원 부과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