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1월16일wed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체육계/미투 폭로 확산
등록날짜 [ 2019년01월10일 ]



2019년1월10일 조재범 前 빙상코치의 폭행·성폭행 파문’이 확산되고 있다. 심석희 선수 외 다른 선수들의 성폭행 피해도 확인됐다. 앞서 미투 운동을 벌인 문화예술단체는 피해자와의 연대에 나섰다. 성폭력 고발은 체육계의 폐쇄적 시스템과 수직적 권력구조를 깨트리자는 목소리로 이어진다. 

문화연대·젊은빙상인연대·스포츠문화연구소·체육시민연대·성폭력반대 연극인행동 등 단체들은 10일 “선수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 절대적인 권력을 행사하는 코치와 감독, 외부 시선으로부터 차단된 폐쇄적인 합숙소와 훈련장, 사고가 났을 때 묵인·방조·공조하는 ‘침묵의 카르텔’이 이번 사건의 원인”이라고 했다. 이들은 이날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 ‘조재범 성폭력 사건 진상규명 및 재발 방지 대책 촉구’ 기자회견 중 스포츠계 성폭력 전수조사, 책임자 사퇴 등을 요구하며 이같이 말했다.

여준형 젊은빙상인연대 대표는 “2개월 전부터 빙상계 성폭력 의혹을 접수해 사실관계를 파악한 결과 현재 5~6건 정도의 의혹이 있고, 이 중 2건은 피해자를 통해 직접 성추행 의혹을 확인했다. 미성년자일 때부터 피해를 당한 선수도 있다”고 했다. 여 대표는 “피해자들이나 학부모들은 폭로해도 자신만 피해를 보고 바뀌는 것은 없다고 생각한다. 그냥 참고 지나가는 경우가 많다”고 했다. 젊은빙상인연대는 다른 성폭력 피해자들을 모아 기자회견을 할 계획이다. 

허현미 체육시민연대 공동대표는 “체육계 성폭력은 선수와 지도자라는 전형적인 권력구조에서 발생한다”며 “오늘도 선수와 지도자로 있는 몇몇 여성 체육인들이 함께하려고 했지만, 불이익과 2차 가해에 대한 우려 때문에 나오지 못했다”고 말했다. 지난달 18일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온 ‘조재범 코치를 강력 처벌해 주세요’ 참여자는 20만명을 넘었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14일 관리위원회를 열어 재발방지 대책과 조 전 코치에 대한 추가 징계를 논의한다. [기동/정덕영.정진태기자]

정덕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기도/66.7%,박물관 및 미술관이 플랫폼으로서 역할을 수행할 필요있어 (2019-01-11 03:54:17)
고양시/군인아파트 내 ‘광개토 작은도서관’ 개관 (2019-01-10 06:13:19)
의정부시/흥선권역 조찬포럼 개최
인천항/아시아 전자상거래 허브항만 도약
장기실업자수/IMF이후 최다
식당·술집/매출2010년이후 최소
안산시/어르신에 ‘제4차 산업혁명 체험 ...
은수미/성남시장,최신ICT기술,성남시 산업...
성남시/中企 60개사,세계9개국 판로개척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