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3월24일sun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용인시/민간전문가 위촉해 공공건축 자문
등록날짜 [ 2018년12월29일 ]
좌측에 백군기 시장 과 김대익 교수


용인시는 100만 대도시로 성장한 도시의 품격을 끌어올리기 위해 용인시만의 독창적이고 개성 있는 공공건축물을 설계·자문할 공공건축가 제도를 도입한다고 28일 밝혔다.
이와 관련해 백군기 용인시장은 이날 시장실에서 시의 공공건축가 제도를 이끌어갈 초대 총괄건축가로 김대익 국립한경대 건축학부 교수를 위촉했다.

김 교수는 중앙건축위원회 위원과 건축도시공간연구소 소장,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총괄기획가 등을 역임했고 2007년 이후 지금까지 판교테크노밸리 심의위원도 맡고 있다.시는 총괄건축가를 보좌할 3명의 수석건축가와 일반 공공건축가 10명 등 총 14명의 공공건축가를 위촉해 이 제도를 운영할 방침이다.

수석건축가로는 도시계획 전문가인 정재용 홍익대 교수와 건축계획 전문가인 구영민 인하대 교수, 이재훈 단국대 교수 등을 선임했다.또 지난 10일 공고해 현재 선임 절차가 진행 중인 나머지 10명의 공공건축가는 내년 초 위촉해 1월말부터 제도를 전면 시행할 계획이다. 공공건축가는 2년의 임기 동안 시의 공공건축 업무를 설계 및 자문해 공공청사나 마을회관 등 공공성을 강화하는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시는 또 100만 대도시의 품격을 높이기 위해 공공건축물 설계 공모를 기존의 가격 경쟁 위주 입찰에서 디자인 경쟁 방식으로 개선할 방침이다.한편, 공공건축가 제도는 우수한 민간건축가를 공공건축 업무에 참여토록 하는 제도로 프랑스나 영국 등 주요국에선 이미 오래 전 보편화됐고 한국에선 지난 2009년 영주시와 2012년 서울시가 처음 도입해 시행하고 있다.대통령 소속 국가건축정책위원회도 최근 창조적 건축산업 창출을 위해 각 지자체가 지역 공공건축가 제도를 도입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공공건축물은 모든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공간이 되어야 한다”며 “공공건축 설계·자문 시 저소득층, 취약계층을 위한 공간도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용인/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천시/일반농산어촌개발 신규 추가 공모사업 선정 (2018-12-29 05:37:30)
고양시/공원화장실,안심하고 사용하세요 (2018-12-29 05:26:59)
청년구직활동지원금 지급
김포시/중소기업인과의 간담회
화성시/HS하이테크'와 함께 건강한기업 만...
군포시/군포愛 (애) 머니 업무협약 체결
광명시/오스틴시,달라스시와 경제교류 협...
오산시/(주)티로보틱스.기업 애로사항 청...
안양시/베트남 시장개척단 파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