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7일mon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평군,희복마을 공동일터 사업문열어
11개 사업에 16개 마을 160여명 참여
등록날짜 [ 2018년11월24일 ]
일자리사업


가평군(군수.김성기)이 시책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겨울 농한기를 활용한 희복마을 공동일터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돼 일자리 창출, 농가소득 증대, 주민화합 등 1석 3조의 효과를 거양할 것으로 기대된다. 23일 군에 따르면 올해 북면 적목리 부녀회가 주관하는 ‘정성 가득한 손만두’사업을 시작으로 막이 오른 희복 공동일터에는 청평면 하천1리 ‘유기농 우렁쌀을 이용한 조청’등 계속사업 11개 등 16개 마을 161명의 주민이 참여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에 선정된 마을은 지난 8월부터 현장확인 및 사업계획서 평가 등을 거쳐 최종 확정됐으며 내년 2월말까지 공동일터를 운영한다.
북면 적목리는 지난해 겨울 만두사업을 통해 1000만원의 매출을 올린바 있으며, 계속사업으로 선정된 11개 마을도 생산품 판매를 통해 총 9천399만6000원의 수익금을 올렸다. 수익금 50%는 마을에 주어지고 나머지는 군에 귀속돼 인건비 등에 활용된다.

다음 달 중에는 희복마을 공동일터 생산품을 소개하는 ‘품평회’도 열려 군민 누구나 참여해 시식하고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하윤희 일자리지원팀장은 "선발된 마을별 교육 등을 통해 사업수행과 추진방향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농한기 일자리 창출 및 농외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하는 마을단위 공동일터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해 더 많은 주민자립형 일자리사업이 생겨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희복 공동일터사업은 농업, 관광업이 중심이 되는 군 지역 특성상, 일자리가 줄어드는 겨울철에 농가의 소득창출과 공동일터를 통한 마을 공동체의식 고양을 위해 2016년부터 시작됐다.사업을 통해 주민들은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선순환을 직접 경험하고 저출산 고령화로 무너지는 마을단위 공동체를 형성하는 기반을 마련하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가평/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FC안양/조마코리아와3년간 공식용품후원 협약체결 (2018-11-27 00:41:39)
고양시/㈔한국MICE 협회와 일자리 발굴등에 협력 (2018-11-24 05:11:52)
文대통령/제조업활력.경제살아나
화성시/경기일자리재단과J-BUS’ 업무협약...
경기도/수출기업 및 외투기업의 날 행사 ...
경기도/지방소비세율 11→15% 인상
화성시/농.어업회의소 출범
용인시/행복나눔가게5호 선정
오산시/기업인 송년회 열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