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7일mon
 
정치    사회    경제    의회/행정    문화    교육    경찰/소방    스포츠    보건    국회
뉴스홈 > 일반뉴스 > 경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재명/사필규정.새옹지마 발언
등록날짜 [ 2018년10월30일 ]
분당경찰서에 출석하는 이재명지사


이재명 경기지사가 2018년10월29일 '친형 강제입원' 의혹 등으로 10시간 30분가량 경찰 조사를 받은 뒤 귀가했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오후 8시 25분께 분당경찰서에서 나오면서 "형님 강제입원은 형수님이 하신 건 세상이 다 아는 일"이라며 "이제 이 일은 그만 경찰과 검찰 판단에 남겨두고 도정에 집중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재명 지사는 "(경찰 조사에서) 있는 사실대로 충실하게 설명했다"면서 "조사는 간단히 끝났고, 강제입원 관련해선 적법한 공무집행이냐는 법리논쟁이 오래갔다"고 전했다.

ad
이 지사는 이어 "형님 입원과 관련, 정신 질환자에 대한 강제 진단 절차, 정신 질환으로 사람을 해칠 위험이 있다는 자에 해당하느냐는 논쟁이 있었다"면서 "당시 법과 원칙에 따른 행정 행위였음을 분명히 소명했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또 "오늘의 이 조사 이후 더는 도정이 방해받지 않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친형 강제입원과 관련된 직권남용과 허위사실 유포, 대장동 개발·검사사칭·일베 가입·조폭 연루설 등과 관련된 허위사실 유포 등 6가지 의혹에 대한 조사를 받았다. 그러나 이 지사는 친형 강제입원과 관련된 내용 이외에 나머지 의혹에 대해서는 진술서를 미리 준비해서 수사팀에 전달했다. 조사 과정에서 수사관의 관련 질문에도 "진술서로 대체하겠다"는 식으로 답변했다. 이 지사는 경찰의 재출석 요구에 대해서도 거부 의사를 표명했다.

경찰은 "현재까지 수사 진행 상황을 종합 검토해 재소환을 요구하거나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재명 지사는 이날 오전 경찰에 출석하면서 "권한을 사적인 용도로 남용한 적이 없다"며 "법과 원칙에 어긋나는 행정을 한 일이 없기 때문에 대기하고 있던 기자들과 마주한 이 지사는 "인생지사 새옹지마 아니겠습니까? 법과 원칙에 어긋나는 행정을 한 일이 없기에 '사필귀정'일 것이라고 믿는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경기 분당경찰서 앞에서 열린 이재명 지사의 지지자 모임에 온 것으로 추정되는 A(55)씨가 경찰서 맞은편에서 집회 중 갑자기 쓰러져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경찰은 A씨가 심근경색으로 사망한 것으로 보고 있다. 뒤늦게 이 소식을 접한 이재명 지사는 경찰 조사를 받고 나온 뒤 자신의 SNS에 "황망하기만 하다"며 "가족분들께 마음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적었다. [기동/정진태기자]
정진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양진호회장/전격체포 (2018-11-07 13:47:19)
경찰의날.기념식(73주년) (2018-10-26 04:12:01)
文대통령/제조업활력.경제살아나
화성시/경기일자리재단과J-BUS’ 업무협약...
경기도/수출기업 및 외투기업의 날 행사 ...
경기도/지방소비세율 11→15% 인상
화성시/농.어업회의소 출범
용인시/행복나눔가게5호 선정
오산시/기업인 송년회 열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