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2021년 자치분권어워드‘은상’수상

온-가족 이음 프로젝트’로 잇따른 수상…대한민국 표준 정책으로 우수성 입증

정진태기자 | 입력 : 2022-01-19

 

안산시청


[뉴스줌=정진태기자] 안산시가 전 세대를 아우르는 복지정책을 담아낸 ‘온-가족 이음 프로젝트’로 19일 열린 ‘2021년 자치분권 어워드 시상식’에서 은상을 수상했다.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와 자치분권대학, 16개 지역 MBC가 공동주최한 시상식은 ‘대한민국을 키우는 힘, 지역이 브랜드다’라는 주제로 전국 각 지역의 우수사례를 선정하고 자치분권의 토대를 쌓기 위해 마련됐다.

심사는 전국 100여개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한 1차 서류심사에서 선정된 30건의 우수사례를 대상으로 전문가와 국민참여단이 2차 심사로 영상물 심의를 거쳐 공정성을 높였다.

온-가족 이음프로젝트는 ▲태아를 위한 품안애(愛) 상해 안심보험 ▲임신부 100원 행복택시 ▲대학생 본인부담 등록금 반값 지원 ▲어르신 무상교통 지원 등 전 세대를 아우르는 전국 최초 복지정책이 총망라된 ‘종합 선물세트’라는 평을 받으며 시민 대다수가 어려움을 겪는 생애주기 전환기의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특히 민선7기 안산시가 전국 최초로 시행한 50개의 정책은 106개 지방정부에서 도입하며 ‘안산이 하면 대한민국의 표준이 된다’는 말을 입증해 냈다.

윤화섭 시장은 “시민의 행복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시민이 공감하는 정책을 추진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져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모두의 삶이 빛나는 안산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온가족 이음 프로젝트는 ▲2021 전국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상 ▲2021 지방자치 혁신대상 복지혁신분야 대상 ▲대한민국 좋은 정책대회 대상 등을 수상하며 우수성을 입증 받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ulti eng japan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