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심장/인간에 이식성공

정진태 | 입력 : 2022-01-12

 이미지컷


[뉴스줌=정진태기자] 2022년1월10일(현지시간) AP통신 등에 따르면 미국 메릴랜드 의대는 지난 7일 시한부 심장질환자인 데이비드 베넷(57)에게 유전자변형 돼지의 심장을 이식하는 수술을 집도했다. 베넷은 부정맥으로 6개월간 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해 있던 환자로, 의료진은 사람의 심장을 이식하기에는 맞는 기증자를 찾기 어렵고 기다리는 시간이 길어져 시간이 촉박하다고 진단하고. 
미국에서 세계 최초로 동물인 돼지의 심장을 사람에게 이식하는 수술이 성공적으로 집도됐다. 이식받은 환자는 사흘째 거부 반응 없이 회복 중으로, 의학계의 쾌거이자 이식 수술을 기다리는 환자들에게 획기적인 기대와 현대의학의 쾌거라는 평가다.

 

인공심장 펌프 역시 부정맥 때문에 위험했다.세계 최초의 돼지 심장 이식 수술은 만족스러운 결과로 연결됐다. 8시간이 걸린 수술 이후 베넷은 사흘이 지난 현재까지도 특별한 거부 반응 없이 순조롭게 회복하고 있다고 의료진은 밝혔다. 수술을 집도한 바틀리 그리피스 박사는 “심장 박동과 혈압이 모두 안정적이고 심장 기능도 원활하다”며 “완전히 그의 심장이 됐다”고 말했다. 아직 완전한 성공 여부를 판단하기엔 이르지만, 이종(異種) 간 장기 이식에 대해 기대감을 갖기에 충분하다는 것이다. 심장병 환자 10만여명은 희망을 갖게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ulti eng japan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