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오늘 9시부터 모든 남북통신연락선 복원

정진태 | 입력 : 2021-10-04

 



[뉴스줌=정진태기자] 2021년10월4일 북한은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의 뜻에 따라 이날 9시부터 모든 남북통신연락선들을 복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남조선 당국은 북남(남북)통신연락선의 재가동 의미를 깊이 새기고 북남관계를 수습하며 앞으로의 밝은 전도를 열어나가는 데서 선결되여야 할 중대과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 노력해야 할 것"이라며 이 같이 발표했다.

 

신문은 이번 조치는 김 총비서가 지난달 29일 최고인민회의 시정연설에서 "현 북남(남북)관계가 하루빨리 회복되고 조선반도(한반도)에 공고한 평화가 깃들기를 바라는 온 민족의 기대와 념원을 실현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서 단절되어 있던 북남통신연락선들을 다시 복원할 데 대한 의사를 표명"한 데 따른 것이라고 강조했다.

 

남북 통신선은 작년 6월 북한이 남측 탈북민 단체가 대북전단을 살포한 사실을 문제 삼으며 일방적으로 단절됐다가 지난 7월27일 남북 정상 간 합의에 따라 13개월 만에 복구됐다. 그러나 북한이 재차 한미 연합훈련에 반발해 '무응답'하며 복원 2주 만인 8월10일 오후부터 불통인 상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ulti eng japan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