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히말리아 산맥 빙하가 녹아 내려 100~150명 실종

이영민 | 입력 : 2021-02-08

                                                                    히말리아 빙하가 녹아 내렸다

 

 

[뉴스줌/이영민기자]   인도 북부 히말라야산맥에서 녹아내린 빙하가 7일 댐을 강타해 마을을 덮쳤다. 인도 지역 정부는 “100~150명이 실종됐고 모두 숨졌을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고 밝혔다. 인도 정부는 해당 지역에 홍수 경보를 발령했다.

 

7일 인도 북부 우타라칸드주 난다데비산에서 녹아내린 빙하가 댐을 덮쳐 홍수가 발생했다. 로이터|연합뉴스

인디안익스프레스는 이날 오전 인도 북부 우타라칸드주의 난다데비산에서 녹아내린 빙하가 댐을 덮쳤다고 보도했다. 로이터도 “무너진 댐에서 급류가 방출돼 마을을 휩쓸었다”고 전했다. 우타라칸드주는 로이터에 “100~150명이 실종됐고 숨졌을 것으로 추정된다”며 “정확한 피해 인원은 아직까지 파악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한 목격자는 “눈사태가 계곡을 따라 무서운 속도로 흘러 내려왔고, 순식간에 먼지와 바위와 물이 벽을 이뤘다”며 “너무 빨리 휩쓸려가는 바람에 누군가에게 경고할 여유조차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수력발전소에서 일하던 사람들과 양들을 몰며 강가를 거닐던 사람들, 장작을 찾고 있던 사람들이 물에 휩쓸려간 것으로 보인다”며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실종됐는지 알 수 없다”고 말했다. AFP는 현지 경찰의 말을 인용해 ”시신 3구를가 발견됐고, 16~17명이 터널에 갇혀있다“고 보도했다.

 

인도 정부는 현장에 구호팀을 파견했다. 아미트 샤 내무장관은 재난대응팀이 구조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공군도 수색작업에 투입됐다.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는 트위터에 “인도 정부는 우타라칸드주와 함께 하며 모두의 안녕을 기도드린다”고 밝혔다.

 

 

우타라칸드 지역엔 2013년 6월에도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져 약 6000명이 숨졌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2102072005001&code=970207&nv=stand&utm_source=naver&utm_medium=newsstand&utm_campaign=row1_1#csidx47dba3ad824333fadb087cdd3210bbd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ulti eng japan china